2021.6.7 NAZAZiM QT

6월 7일 월요일 큐티말씀 입니다. 

2021.6.7 (월) 시7:1-17
시편7편은 개인 탄원시로 부름-탄식-탄원-신뢰-찬양의 기본적인 구조를 잘 따르고 있다. 7편을 통해 시편 기자의 처지는 어떠한지, 그와 같은 상황에서 우리는 하나님께 어떤 청원을 드려야 하는지 알아보자.
1 다윗은 하나님께 자신을 구원해 달라고 간정한다. 사울왕이 다윗을 죽이고자 추격하는 배경일 가능성이 높다. 대적들은 다윗이 반역을 계획한다고 모함했을 것이다. 그러나 정작 다윗은 그런 마음이 전혀 없었다. 오히려 하나님이 기름 부으신 사울을 높였다. 다윗은 만일 자신에게 죄악이 있다면, 자신의 생명과 명예를 다 버리겠다고 약속한다(5). 그가 이렇게까지 기도할 수 있었던 것이 바로 하나님을 전적으로 신뢰했기 때문이다. 다윗은 주께 피한다고 말한다(1). 하나님을 신뢰하는 자가 주께 피할 수 있다. 하나님을 신뢰해야만 하나님을 피난처 삼아 도피할 수 있다. 하나님께 피하는 자는 복이 있다(시34:8).
2 다윗은 하나님께서 진노로 일어나셔서 심판하시도록 호소한다(6). 하나님이 일어나신다는 표현은 역사를 이루시기 위해 행동하심을 뜻한다. 그리고 ‘나를 위해 일어나소서”(6)라고 간구한다. 하나님은 졸지도 주무시지도 않으시는 분이다. 그런 하나님께 ‘일어나소서(깨소서)’라고 말하는것은, 속히 심판을 이행해 달라는 간청이다. 하나님의 심판은 악인들에게는 재앙이요, 의로운 주의 백성들에게는 구원의 순간이다.
3 하나님은 의로우시기에 악인을 심판하신다. 마치 악인의 최후를 본 것처럼 다윗은 말한다. 의로우신 재판장이신 하나님에 대한 확신이 있기 때문이다. 악인은 하나님의 심판으로 멸망하지만, 의인은 하나님의 심판 속에서 구원을 받는다. 우리의 방패는 하나님께 있다(10). 방패이신 하나님이 보호해 주시면 우리는 모든 공격과 재앙에서 살아남을 수 있다. 구원하신 하나님께 감사하고, 하나님의 이름을 찬양하자. 하나님은 찬양받기에 합당하신 분이시다.
공의로 세상을 심판하시는 주여, 자비로우셔서 죄인된 우리를 구원하신 주여. 회개와 구원의 기회의 문이 열려있는 동안 열심히 주의 긍휼을 전하는 성도로 오늘도 살아가게 하소서!

Comments

Popular posts from this blog

12월 Special Thanks to NAZAZiM 성도님들

Special Thanks (다섯. 여섯)

Massachusetts COVID-19 Travel Ord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