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09 NAZAZiM QT

6월 9일 수요일 큐티말씀 입니다. 2021.6.9 (수) 시9:1-10 시편9편과 10편은 히브리어 알파벳 순서에 따라 시를 기록해 나가는 답관체(acrostic) 형식을 따라 쓰여졌다. 시인이 이 형식을 통해 노래한 이유가 무엇이었나? 1 다윗을 힘들게 하던 원수는 도망가며 하나님 앞에서 넘어졌다. 하나님께서 의롭게 재판하셔서 다윗의 억울함을 풀어 주신 것이다. 또 이방을 책망하시고 악인의 이름을 영원히 지우셨다. 감사의 이유를 들여다 보면, 다윗이 한 일은 없고, 모두 하나님이 하셨기에 전심으로 하나님께 감사를 드린 것이다. 1절의 ‘감사하오며’는 미완료형으로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감사한다는 의미가 내포되어 있다. 성도들의 마지막 원수는 사망인데,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 공로로 사망의 법에서 자유함을 얻었다(롬8:2). 이런 감사의 이유가 있기에 우리는 지속적으로 감사하며 살아야 한다. 2 하나님은 영원하신 재판장이시다. 그분은 재판하시기 위해 영원한 보좌에 앉아 계시며, 심판 기준은 공의와 정직이다(8). 세상의 모든 재판관과는 다르게 하나님만 공의롭고 정직하신 재판관이시다. 하나님 앞에서 억울한 사람은 아무도 없다. 그분이 성도들의 요새가 되어 주신다. 하나님을 찾는 자를 버리지 않으시는 하나님께 우리가 나아가야 할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다. 선한 목자되신 주님은 절대로 당신을 찾는 자들을 버리지 않으신다. 자신의 목숨을 버릴 정도로 자기 양들을 보해해 주신다(요10:11). 성도는 공의와 정직으로 재판하시는 하나님을 의지하고, 예배와 간구로 주께 나아가야 한다. 주님, 다윗의 모범을 따라 우리도 전심으로 지속적인 감사가 찬양을 올려드리는 신앙을 영적 성숙을 허락하소서!

Comments

Popular posts from this blog

12월 Special Thanks to NAZAZiM 성도님들

Special Thanks (다섯. 여섯)

Massachusetts COVID-19 Travel Ord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