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5.4 NAZAZiM QT

5월 4일 화요일 큐티말씀 입니다. 

2021.5.4 (화) 출12:37-51
애굽에서 나온 이스라엘 백성의 수는 장정만 60만 명에 이르는 대규모 집단이었다. 이처럼 커다란 집단이 애굽을 떠나 온 것은 그 자체가 기적이라 할 수 있다.
1 라암셋은 이스라엘 백성이 학대를 받으며 건축했던 곡식 창고로 쓰인 성이었다(1:11). 자신의 땀과 눈물이 맺혀 있는 이곳에서 출발하여 숙곳으로 이동했다. 여기서 인구를 세어 보니 장정만 60만명 가량이다. 수많은 다른 종족들도 함께 했다. 출애굽은 ‘밤’에 일어났다. 그래서 이 밤을 ‘여호와의 밤’(42)이라고 불렀다. 하나님께서 이스라엘을 위해 철야하셨던 밤이다. 하나님의 백성 역시 이를 기억하며 해마다 이 날을 기념할 때 철야를 해야했다. 우리는 구원을 위해 졸지도 주무시지도 않고(시121;4) 일하시는 하나님의 은총을 기억하며, 늘 하나님 앞에서 영적으로 깨어 신앙의 여정을 이어가야 한다.
2 여호와의 유월절 음식은 할례 받은 자들만이 먹을 수 있다. 또한 고기는 집 밖으로 갖고 나가면 안된다. 할례는 언약에 동참한 백성들이 반드시 가져야 하는 표식으로, 하나님의 언약 백성은 그분이 하신 말씀에 순종해야 한다는 사실을 나타낸다. 태생이 이스라엘 백성이든 그들 가운데 살던 이방 사람들이든 동일하게 적용된다. 사도 바울은 과거 출애굽 공동체 안에 있던 이방인들처럼 우리도 마땅히 할례를 받되, 몸이 아니라 마음에 할례를 받아야 함을 강조했다.즉 하나님의 말씀을 거역했던 굳은 마음을 우리 속에서 제거하고 순종하고자 하는 부드러운 마음을 품으라는 것이다. 마음에 받는 할례는 하나님의 백성 모두가 받아야 할 진정한 할례이며 하나님께 칭찬받는 할례다 (롬2:28-29; 빌3:3; 겔36:26-27).
주님, 구원과 믿음의 공동체로서 우리 모두 주의 말씀에 온전한 순종으로 늘 깨어 있게 하소서!

Comments

Popular posts from this blog

12월 Special Thanks to NAZAZiM 성도님들

Special Thanks (다섯. 여섯)

Massachusetts COVID-19 Travel Ord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