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4.27 NAZAZiM QT

4월 27일 화요일 큐티말씀 입니다. 

2021.4.27 (화) 출10:1-11
모세가 처음 바로를 만나 여호와 하나님의 말씀을 전하며 이스라엘을 보내라 요구했을 때 바로는 ‘나는 여호와가 누군지 모른다”라고 했다(5:2). 이제 바로는 여호와를 뼛속 깊이 알게 되었고, 여호와를 조롱한 대가가 얼마나 큰지를 본문은 이야기 하고 있다.
1 바로와 신하들의 완강한 반대에 출애굽에 계속 미뤄지지만, 결코 하나님의 계획에 차질이 생긴 것은 아니다. 오히려 반복되는 재앙과 용서를 통해 확실한 하나님의 표징을 보여주고(1), 이스라엘 후세대들에게도 하나님을 잊지 않게 하는 근거가 될 것이다(2). 모든 것에 하나님의 때가 있다. 하나님의 영광을 가장 잘 드러낼 수 있을 때 하나님의 뜻은 완성된다. 하나님의 백성으로 우리는 무슨 일을 하든지 조급한 마음을 내려 놓고 하나님의 시간을 기다리는 지혜가 필요하다.
2 다시 모세를 보내셔서 ‘내 백성을 보내라’는 명령을 전한 후, 만약 거절하면 모든 지면을 덮는 메뚜기 떼를 보내겠다고 경고하신다(4-6). 한 번 지나가면 푸른 것이 하나도 남지 않는 메뚜기 떼의 두려움을 애굽인들은 잘 알고 있었을 것이다. 신하들은 즉시 이스라엘을 보내 주라고 요구하면서 애굽이 이미 망했다고 한탄한다(7). 이제 그 누구도 여호와 하나님을 모르는 자가 없게 되었다. 아직도 하나님이 없다고 말하는 세상을 향해 우리는 계속해서 하나님이 맡기신 사명을 감당할 때 저들은 하나님을 인정하지 않을 수 없게 될 것이다.
3 바로가 모세와 아론에게 타협안을 내지만, 모세는 하나님의 명령을 그대로 전달해 남녀노소와 양과 소, 즉 모든 재산까지 데리고 나가겠다고 선언한다(9). 가족을 볼모로 잡아두고 장정만 가서 제사를 드리라고 하는 것은 애굽을 떠나지 못하게 하겠다는 것이다. 하나님은 출애굽 과정을 통해 이스라엘 후손들이 여호와 하나님을 알게 하기 위함임을 말씀하신다(10-11). 다음 세대에게 하나님을 알리는 일이 가장 중요한 일들 중에 하나님을 다시금 깨닫는다.
주의 백성을 통해 세상에 하나님의 권능과 영광과 위엄이 남을 깨닫고 먼저 우리의 삶에 하나님을 인정하고 선포하며 살아가게 하소서!

Comments

Popular posts from this blog

12월 Special Thanks to NAZAZiM 성도님들

Special Thanks (다섯. 여섯)

Massachusetts COVID-19 Travel Order